UPDATED. 2019-09-16 19:38 (월)
올 로스쿨 입학생 71%가 ‘28세’ 이하
상태바
올 로스쿨 입학생 71%가 ‘28세’ 이하
  • 이성진 기자
  • 승인 2019.06.10 10:55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립대 98.2 > 인하대 71.7 > 동아대 16.9%

[법률저널=이성진 기자] 2019학년도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 입학자의 71%가 28세이하인 가운데 서울시립대가 그 비율이 가장 높은 로스쿨로 확인됐다.

법률저널이 오신환 국회의원(관악을,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이 교육부를 통해 제출받은 ‘2019학년도 입학생 현황’을 분석한 결과, 총 입학생 2,136명 중 만 26~28세가 35.02%(748명)로 가장 많고 이어 23~25세 34.78%(743명), 29~31세 15.17%(324명), 32~34세 6.60%(141명), 35~40세 5.01%(107명), 41세이상 1.83%(39명), 22세이하 1.59%(34명) 순이었다.
 

 

28세이하는 2009학년 65.96%, 2010학년 59.55%, 2011학년 62.34%, 2012학년 65.11%, 2013학년 66.13%, 2014학년 64.82%, 2015학년 68.045, 2016학년 69.11%, 2017학년 70.09, 2018학년도 72.08%로 지속적으로 증가해왔지만 올해는 71.40%로 상승세가 꺾였다.

이같은 추세 속에서 올해 입학생 중 28세이하의 비율이 가장 높은 로스쿨은 어디일까. 서울시립대가 55명 중 54명, 98.18%로 가장 높았다. 이어 서울대 95.39%(145/152), 중앙대 94.44%(51/54), 고려대 92.44%(115/124), 한양대 92.73%(102/110), 연세대 91.67%(121/132) 순으로 6개 로스쿨이 90%를 넘었다. 13개 로스쿨이 전국평균(71.4%)을 상회했다.

제주대(65.91%)를 비롯 12개 로스쿨은 평균을 밑도는 가운데 강원대 38.1%(16/42), 원광대 36.51%(23/61), 영남대 28.17%(20/71), 동아대 16.87%(14/83) 순으로 낮았다.
 

 

이는 입학생 중 법학계열(법학사) 비율과 대체적으로 반비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즉 법학사 비율이 높을수록 28세이하의 비율이 낮다는 것.

동아대 로스쿨의 올해 법학사 입학생 비율이 53.01%로 전국 최고를 기록한 반면 28세이하는 전국 최저를 기록했다. 그 외 영남대, 원광대, 강원대, 전북대, 충남대, 경희대 등 또한 법학사 비율이 높은 그룹에 속한다는 것이 이를 방증한다.

서울소재 로스쿨의 28세이하 비율이 높은 반면 지방 로스쿨은 낮고, 정원이 많을수록 높은 비율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경희대, 아주대, 영남대 등 극히 일부 로스쿨을 제외한, 젊은 층이 많은 로스쿨일수록 변호사시험 합격률이 높은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다만 학원가의 한 전문가는 “연령과 출신계열, 변호사시험 합격률, 정원 등의 상관성을 부정하기는 어렵다”면서도 “매년 각 로스쿨의 입시전략 여부에 따라 그 결과도 달라질 수 있는 만큼 연관성을 맹신하는 것 또한 금물”이라고 평가했다.

참고로 2016학년도에서 서울대가 96.1%로 최고, 영남대 20%로 최저를, 2017학년도 최고 중앙대 96.4%, 최저 영남대 11.3%, 2018학년도 최고 연세대 98.5%, 최저 영남대 16.9%를 기록한 바 있다.

한편 법률저널은 다가오는 2020학년도 법학적성시험을 앞두고 ‘LEET 전국모의고사’를 실시한다. 지난 5월 26일(제1회), 6월 2일(제2회)에 이어 오는 16일(제3회), 23일(제4회), 30일(제5회), 7월 7일(제6회) 총 6회에 걸쳐 전국단위에서 시행된다. 이를 위한 접수신청이 본지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 중이다.

법률저널 리트 전국모의고사는 리트 저변확대 및 실력점검 등을 위한 목적으로 매년 실시하고 있으며 올해 총 장학금은 2,500만원이 걸렸다.
 

 

 

 

 

 

 

 

xxx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전달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시겠습니까? 법률저널과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기사 후원은 무통장 입금으로도 가능합니다”
농협 / 355-0064-0023-33 / (주)법률저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19-06-11 16:05:02
의치한약수처럼 입학하고 커리대로 따라가면 일정 수준의 실력만 갖추면 붙여주는 자격시험이 아니라 사실상 1600,1700명 뽑는 사법시험이기 때문에 사회경력쌓은 30대가 진입하기 힘든 구조죠. 솔까 로스쿨 커리도 1년반만에 거의 이론 마스터하고 실무까지 하라는 말도 안되는 커리라..유튜브보면 설대 공대, 카이스트나와서 변시삼수하신 분도 계시고..20프로짜리 로스쿨(사실 이게 로스쿨이라고 할 수도 없지만)통폐합하고 합격률올리고 최소 4년제로 만드는게 답이라 봅니다. 입학시험은 헌민형 기초+리트로 하구요.

ㅇㅇ 2019-06-11 10:13:36
로스쿨 폐지하고 새판 짜라. 이게 대체 뭐하는 짓이냐ㅉㅉ

ㅋㅋ 2019-06-10 23:27:24
속보"사존충 71%가 밥버러지"

ㅇㅇ 2019-06-10 15:51:33
노명선과 공범들 재판 일정 어떻게 되냐?

이게 왜 이렇게 된거 같냐? 2019-06-10 12:44:57
1. 변시의 살인적 일정
객사기를 5일간 아침~저녁까지 몰아쳐서 보는데
20대들에게도 지옥이다.
3~40대에겐 이 시험을 완주해내는거 자체가 힘들다. 그래서 나이가 어릴수록 취업도 시험에도 모두 유리하니 20대를 선호할 수 밖에

2. 변시문제의 특성
크고작은 논점이 수십개씩 쏟아지는데 나이먹어 순발력과 수기작성이 느린 사람들은 불리할 수 밖에 없다. 단순히공부량만 많았다고 잘볼 수 있는 시험이 아닌 시험을 위한 시험으로 변질

3. 입시공정성
초기엔 안그랬지만 만날 입시불공정하다고 시비거니 미리부터 스펙관리된 어린애들이 뽑히는 거

공고&채용속보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