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20:31 (금)
제6회 행정사 1차시험 합격자 ‘반토막’
상태바
제6회 행정사 1차시험 합격자 ‘반토막’
  • 안혜성 기자
  • 승인 2018.06.27 09:51
  • 댓글 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736명→349명으로 줄어…역대 최소 인원

[법률저널=안혜성 기자] 2018년 제6회 행정사 1차시험 합격자가 지난해의 절반에도 미치지 못하는 349명으로 확인됐다.

이는 역대 최소 인원이 합격한 결과이기도 하다. 행정사 1차시험은 11,712명의 지원자가 몰린 지난 △2013년 제1회 시험에서 8,041명이 응시해 2,476명(일반행정사 2,390명, 기술행정사 148명, 외국어번역행정사 343명)이 합격했다.

이어 △2014년 3,560명 출원, 2,517명 응시, 641명 합격(일반 571명, 기술 18명, 번역 52명) △2015년 2,887명 출원, 1,859명 응시, 785명 합격(일반 693명, 기술 23명, 번역 69명) △2016년 2,704명 출원, 1,665명 응시, 633명 합격(일반 545명, 기술 19명, 번역 69명) △2017년 2,574명 출원, 1,807명 응시, 736명 합격(일반 659명, 기술 8명, 번역 69명) 등의 결과를 낸 바 있다.

▲ 2018년 제6회 행정사 1차시험 합격자가 지난해의 절반에도 미치지 못하는 349명으로 확인됐다. 이는 역대 최소 합격인원이기도 하다.

이번 시험에서는 2,941명의 출원자 중 1,747명이 실제로 시험을 치렀고 일반행정사 305명, 외국어번역행정사 42명, 기술행정사 2명 등 총 349명이 합격했다. 이에 따른 합격률은 19.98%로 나타났다. 지난해의 40.73%에 비해 크게 하락한 수치다.

행정사 1차시험은 과목별 40점 이상, 평균 60점 이상을 획득하면 합격하는 절대평가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어 시험의 난이도 변동이 당락에 큰 변수가 된다. 이번 시험을 치른 응시생 대다수는 지난해보다 어려웠다고 평가했고 특히 행정법과 행정학개론에서 기존에 출제되지 않던 생소한 문제들이 출제되며 체감난도를 끌어올렸다.

실제 채점 결과도 응시생들의 체감난도 반응과 일치했다. 각 선발분야별 합격자 평균 점수는 일반행정사 68.18점, 외국어번역행정사 67.9점, 기술행정사 71.99점이었으며 전체 응시자의 평균점수는 일반행정사 45.66점, 외국어번역행정사 45.59점, 기술행정사 42.77점으로 집계됐다.

과목별로는 일반행정사 민법 58.36점, 행정법 36.5점, 행정학개론 42.15점, 외국어번역행정사 민법 57.21점, 행정법 36.02점, 행정학개론 43.54점, 기술행정사 민법 54점, 행정법 35점, 행정학개론 39.33점 등을 기록했다. 행정법에서 평균 점수가 과락 기준에 미치지 못한 점이 눈에 띈다.

▲ 자료제공:한국산업인력공단

이는 지난해에 비해 크게 저조한 기록이기도 하다. 지난해의 경우 일반행정사 합격자가 71.71점, 응시자 평균이 54.82점이었으며 과목별(전체 응시자 기준)로는 민법총칙 57.29점, 행정법 53.81점, 행정학개론 53.37점으로 나타났다.

외국어번역행정사는 합격자 평균 70.48점, 전체 응시자 평균 53.92점이었으며 과목별 평균은 민총 56.08점, 행정법 51.66점, 행정학개론 54.03점이었다. 기술행정사의 합격자 평균은 73.32점이었으며 전체 응시자 평균도 59.34점이었다. 과목별로는 민총 평균은 60.47점, 행정법은 58.82점, 행정학개론은 55.76점이었다.

한편 합격자들의 연령대는 40대가 128명으로 가장 많았고 30대 107명, 50대 61명, 20대 40명, 60대 이상 13명 등 순으로 뒤를 이었다. 성별은 남성이 279명, 여성이 70명으로 남성 강세가 두드러졌다.

xxx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전달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시겠습니까? 법률저널과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기사 후원은 무통장 입금으로도 가능합니다”
농협 / 355-0064-0023-33 / (주)법률저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18-08-02 01:42:11
근데 요즘 행정사업무야 누구나 다 한다. 솔직히 행정심판이고 인허가니 어렵다고 자위질하는 내용도 보면 누구나 다한다 동네 사업장내신분들도 보면 허가전부다 자기가 알아서 하심게다가 이미 인허가 토지수용 보상 쪽은 모두 변호사들이 접근많이함 애시당초 변호사가 세무사 업무에 접근하기 쉬울까 법무사 행정사 업무에 접근하기 쉬울까 또한 노무사 세무사 업무의 경우엔 변호사가 법적으로 실력으로 접근하기 불가능한 업무들이 있음 하지만 법무사 행정사는?? 그냥 하위호환 그 자체임 요즘같은시대에 행정사같은거 필요없다.

지나가다 2018-07-03 10:04:30
군인,경찰,교도관.주민센터직원등 퇴직하는 자들에게
무상으로 뿌려주는 희소성 제로의 자격증을 더욱이
현실에서 국민 어느누가 행정사에게 돈을 줘가며 관
공서에 서류를 제출하는지. . . 참으로 쓸모없는 자격
증을 돈벌이 제로인 자격증을 뭐하러 따려는지 이해가 않된다.

진짜 궁금 2018-07-02 21:44:55
누군가에겐 마구 뿌려주는 Paper(자격증)인데..
무슨 희소성이 있어서 이렇게 붙으려고 하는걸까..
나도 모르는 꿀단지? 난민 브로커스?

ㅇㅇ 2018-06-27 23:37:25
참 ㅠㅠ 공출들은 아무렇지도 않게 받고 시출들은 울며 겨자먹기로 따는것 손해보는느낌

이미 연수때도 3분의 1정도가 공출이고 공출개업도 늘고 있으니... 불공평그자체

ㅇㅇ 2018-06-27 18:25:40
어떻게 된게 외번이 더 어려워졌냐?
행정사 종목선택 2차때 변경가능하게 해야한다.
당장 올해부터!

공고&채용속보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