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2 15:40 (목)
올 공인회계사시험 1009명 합격…수석 남동신씨
상태바
올 공인회계사시험 1009명 합격…수석 남동신씨
  • 이상연 기자
  • 승인 2019.08.28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연소 21세 유정연씨…최고령 39세 이경씨 차지

[법률저널=이상연 기자] 금융감독원은 28일 ‘공인회계사 시험위원회’(이하 ‘시험위원회’)를 개최하여 제2차시험 관련 부정출제 의혹에 대한 조사결과 및 정답 처리방안 등을 심의하고 2019년도 제54회 공인회계사시험 합격자를 결정, 발표했다.

최종 합격자는 지난 6월 29일부터 양일간 실시한 제2차시험에 응시한 3,006명 중 전 과목 모두 6할 이상을 득점한 1,009명으로 결정했다. 이는 전년도(904명)대비 11.6%포인트(105명) 증가한 수치이며 응시자 대비 합격률은 33.6%였다.

자료: 금융감독원
자료: 금융감독원

이번 시험 최고점자는 2차시험 평균 78.8점을 획득한 남동신(29세, 서울시립대 졸업)씨가 수석의 영예를 안았으며, 최연소자는 유정연(21세, 여, 고려대 3학년)씨, 최연장자는 이경(만 39세, 남, 원광대 졸업)씨가 차지했다.

이번 합격자 가운데 유예생(’18년 제1차시험 합격자)이 754명으로 전체의 74.7%를 차지했으며 전년대비 2.3%포인트 증가했다. 합격률은 76.9%를 기록했다.

합격자의 평균 연령은 만 27.0세로 전년대비 0.5세 상승하였고, 연령대별로는 20대 후반(71.3%), 20대 초반(17.5%), 30대 초반(10.2%) 순이었다.

여성 합격자가 30.5%로 전년대비 3.1%포인트 증가하면 최근 들어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최근 여성 합격자는 2015년 25.5%, 2016년 28.1%, 2017년 29.1%, 2018년 27.4%였다.

자료: 금융감독원
자료: 금융감독원

전공별 구성비를 보며 상경계열 전공자가 77.1%로 전년대비 2.0%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부분합격자는 올해 제1차시험에 합격하고 제2차시험에서 과목별 배점의 6할 이상 득점한 자(최종 합격자는 제외)로서 1,449명(전년대비 292명 증가)이다. 과목별로는 세법 898명, 재무관리 805명, 회계감사 354명, 원가회계 644명, 재무회계 820명이며 내년 제2차시험에서 해당 과목의 시험이 면제된다.

자료: 금융감독원
자료: 금융감독원

전체 평균점수는 60.8점(전년대비 1.6점 상승)이며, 과목별로는 세법(62.8점)이 가장 높고, 원가회계(57.9점)가 가장 낮았다.

자료: 금융감독원
자료: 금융감독원

한편, 합격증서는 한국공인회계사회에서 9월 11일까지 교부한다. 2020년도 공인회계사시험 일정은 금융위원회가 금년 11월 중에 공고할 예정이며 2020년도 공인회계사시험 관련 시험서류는 현재 금융감독원 공인회계사시험 홈페이지(http://cpa.fss.or.kr)를 통하여 접수 중이다.

xxx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전달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시겠습니까? 법률저널과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기사 후원은 무통장 입금으로도 가능합니다”
농협 / 355-0064-0023-33 / (주)법률저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공고&채용속보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