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2 10:24 (월)
민간경력 5급 합격자 80명 공직 첫 발 내딛다
상태바
민간경력 5급 합격자 80명 공직 첫 발 내딛다
  • 이상연 기자
  • 승인 2019.04.25 2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 제64기 민경채 수료식 개최

[법률저널=이상연 기자] 지난해 민간경력자 5급 일괄채용시험(민경채)에 합격한 80명이 9주간의 신임관리자 경채과정 교육을 마치고 공직에 첫 발을 내딛었다.

민경채는 다양한 경력을 가진 민간 전문가를 선발해 공직의 개방성과 전문성을 높이고 채용의 공정성을 강화하고자 2011년에 도입됐다.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원장 양향자, 이하 ‘국가인재원’)은 지난 19일 제64기 신임관리자 경채과정 수료식을 개최했다.

이번에 수료한 80명은 각 부처에 배치되어 신임 사무관으로서 업무를 시작하게 된다. 보건복지부에서 근무할 예정인 이정현 신임 사무관은 “바람직한 공무원상을 그려볼 수 있었던 ‘공직가치 내재화 프로그램’이 인상 깊었으며 앞으로 유전체 연구를 통해 보건정책 발전에 기여하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민경채 합격자들이 수습기간 중 정책을 놓고 열띤 토론을 벌이고 있다.

외교부에 진출한 전현진 신임 사무관은 “이번 교육이 직무를 위한 기초지식을 배우는 것을 넘어 국민과 정책에 대해 깊이 생각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면서 “기업에서의 경험을 바탕으로 저개발국 개발협력 전문가로 성장하고 싶다”고 말했다.

국가인재원은 ‘새로운 시작, 대한민국 공무원’이라는 슬로건 아래 민간 경력자를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 갈 정부의 핵심인재로 양성하는데 중점을 두고 이번 과정을 운영했다고 밝혔다.

우선, 국민에게 봉사하는 올바른 공직 자세를 확립하기 위하여 각 부처의 선배공무원이 멘토로 참여한 가운데 참여형 내재화 교육을 진행했다.

또한, 업무에 빠르게 적응할 수 있도록 정부기관에서 공통적으로 요구되는 보고서 작성법이나 예산·법제 등 기초직무에 대해 교육하였을 뿐만 아니라 국민을 중심에 두고 국정현안을 해결할 수 있는 역량을 기르기 위하여 ‘디자인 씽킹’ 방법론을 포함한 정책기획 실습교육도 실시했다.

이외에도 소외계층과 함께한 사회봉사활동을 통해 공동체에 기여하고 이웃에게 봉사하는 공직자의 자세를 실천하는 한편, 국제정세의 흐름을 읽고 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국립외교원 등 전문기관 교수의 심층적인 교육도 실시했다.

양향자 원장은 이날 수료식에서 민간경력자 선배로서의 경험과 자부심을 담아 교육생들에게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정부의 핵심인재로서 민간의 장점을 정부에 뿌리내리는 역할에 앞장서 줄 것”을 당부하면서 “각 부처에 배치돼서도 초심을 잃지 말고 항상 도전하여 국민과 함께 성장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전달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시겠습니까? 법률저널과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기사 후원은 무통장 입금으로도 가능합니다”
농협 / 355-0064-0023-33 / (주)법률저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공고&채용속보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