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구의 꼬리를 무는 영어(113)-foot(2)
상태바
강정구의 꼬리를 무는 영어(113)-foot(2)
  • 강정구
  • 승인 2021.09.28 1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정구
강정구 영어 연구소 대표
공단기 영어 대표 강사

★ foot(2)

put one's foot in it은 "(무심코 발을 들여놓아) 곤경에 빠지다, 실패하다, 실언하다"는 뜻이다. 18세기 후반부터 쓰이기 시작한 말인데, 도대체 어디에 발을 들여놓았다는 것인지, it은 무엇을 뜻하는지, 아무도 모른다. 다만 이런 그림을 그려보면 이해는 할 수 있겠다. 새로운 목동을 고용한 어떤 목장주의 말이다. I declare, he's such an ass that if there was just one cow-flop in a ten-acre field he'd be sure to put his foot in it(그 녀석이 얼마나 바보 같은지 내가 말해보리까. 10 에이커나 되는 들판에 소똥이 딱 한 군데 있다고 해봅시다. 그 녀석은 그걸 기어코 밟고도 남을 친구라니까요).
 

foot-in-mouth disease는 "실언병(失言病)"으로 주로 실언을 상습적으로 저지르는 정치인의 고질적 습관을 가리키는 말이다. 가축의 입과 발굽에 걸리는 전염병인 foot-and-mouth disease(구제역, 口蹄疫)에 비유하는 동시에 put one's foot in it이라는 숙어를 발전시켜 put one's foot in one's mouth로 해석한 것으로 보면 되겠다. "병적 다변증(多辯症)"을 가리키는 logorrhea와는 다른 것이다.

You really put your foot in your mouth when you told Jenny you didn't like Fernando's performance without knowing that he's her boyfriend(네가 제니에게 페르난도의 연기가 마음에 안 들었다고 말한 것은 실언이다. 페르난도는 제니의 남자친구이기 때문이다).

vote with one's feet은 "떠나거나 도망침으로써 반대 의사를 나타내다"는 뜻이다. 20세기 중반부터 미국에서 쓰인 말이다. 국외 탈출이나 이민 등으로 다른 나라에서 살고자 하는 사람들의 경우에서 유래한 말이라는 설이 있다.

foot에도 여러 종류가 있다. cold feet, pussyfoot, tenderfoot, athlete's foot 등. cold feet은 "겁내는 모양, 도망칠 자세"를 뜻하는데, 이는 19세기 말까지 군인이 흔히 걸렸던 frostbite(동상=chilblains)와 그 직전 단계의 증상(cold feet)에서 비롯된 말이다. 발이 얼어붙어 엉금엉금 걷거나 아예 걸을 수조차 없는 군인에게서 용기가 나올 린 만무했으며 전투는 물론 매사에 겁을 먹게 되는 건 당연하다고 보아야 하지 않을까. 그냥 겁먹은 사람의 발을 표현한 것이라거나 카드 게임에서 돈을 좀 잃은 사람이 중간에 그만두고자 할 때에 쓰던 핑계에서 비롯된 말이라는 설도 있다. have(get) cold feet(겁을 먹다)의 형식으로 많이 쓰인다. Gerry wanted to ask Lynette to the party, but he got cold feet(게리는 리넷에게 파티에 가자고 말하고 싶었지만, 그럴 용기를 내지 못했다).

pussyfoot은 "살그머니 걷다, 모호한 태도를 취하다. 기회주의의, 기회주의자"라는 뜻이다. pussy(고양이)가 조심스럽게 걷는 모습을 연상하면 되겠다. 정치에서는 어렵고 곤란한 이슈가 나타나면 그걸 비켜서서 피하는 걸 말한다. 그래서 기회주의라는 뜻까지 갖게 되었지만, 그렇게 강한 의미는 아니다.

tenderfoot은 "신참자, 신출내기, 풋내기"를 가리킨다. tender는 "부드러운, 미숙한, 상처받기 쉬운"이란 뜻으로, tenderfoot은 그런 발을 가진 사람을 말한다. 원래는 경마(競馬)에서 나온 말인데, "신참자, 신출내기, 풋내기"라는 뜻은 1849년 캘리포니아의 골드러시 때 생겨났다. 도시에서 일하던 사람이 금을 캐보겠다고 나름대로 어울리겠다 싶은 카우보이 부츠를 신고 나타났지만, 처음 신는 신발이라 한동안 발에 통증을 느끼던 데서 비롯된 말이다.

athlete's foot은 "무좀"이다. ringworm of the foot 또는 tinea pedis라 불리던 것을 미국에서 1928년 『리터러리 다이제스트(Literary Digest)』가 athlete's foot이라 부르기 시작해 대중적인 이름이 되었다. 운동선수가 이용하는 로커룸(locker-room)의 환경이 무좀균이 번식하기에 좋은 조건이라고 해서 붙은 이름이다.

foot the bill(셈을 치르다, 돈을 지불하다)은 15세기경 bill(청구서)의 foot(밑부분)에 청구 내역을 자세히 기재하던 데에서 비롯된 말이다. 그래서 foot은 동사로 "합산하다"는 뜻을 갖게 되었으며, 오늘날에도 foot up an account(셈을 합계하다)라는 식으로 쓰이고 있다. 그런데 시간이 흐르면서 '합산하다'는 의미를 넘어서 '지불하다'는 의미까지 갖게 된 것이다.

follow in a person's footsteps(tracks)는 "아무개의 예를 본받다, (가족이나 친척 등의 직업을) 그대로 계승하다"는 뜻이다. 신약성경 베드로전서(1 Peter) 2장 21절에도 나오는 말이다. "To this you were called, because Christ suffered for you, leaving you an example, that you should follow in his steps(이를 위하여 너희가 부르심을 입었으니 그리스도도 너희를 위하여 고난을 받으사 너희에게 본을 끼쳐 그 자취를 따라오게 하려 하셨느니라).“

xxx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전달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시겠습니까? 법률저널과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기사 후원은 무통장 입금으로도 가능합니다”
농협 / 355-0064-0023-33 / (주)법률저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공고&채용속보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