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8 18:30 (수)
범정부 강사단 100명, “적극행정” 머리 맞댄다
상태바
범정부 강사단 100명, “적극행정” 머리 맞댄다
  • 이성진
  • 승인 2020.09.25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적극행정 확산 네트워크’ 온라인 발대식 갖고 협업 방안 모색

적극행정 전담 강사와 적극행정을 실제 추진해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수상한 우수공무원들이 적극행정 협업을 위해 머리를 맞댄다.

인사혁신처(처장 황서종)는 지난 23일 각 부처 적극행정 전담 강사와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 수상자 및 우수공무원 등으로 이뤄진 특강 강사 100여 명이 함께하는 ‘적극행정 확산 네트워크’ 온라인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적극행정 확산 네트워크’는 적극행정 활성화를 위한 소통 창구로 이론 위주의 강의를 담당하는 전담 강사와 실제 적극행정을 추진한 특강 강사가 범정부적 적극행정 확산 및 강의기법, 우수사례를 공유하는 등 협업을 촉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들은 앞으로 현장의 생생한 적극행정 사례를 일선 공무원에게 전파하고, 적극행정 관련 교육활동을 지원해 나가게 된다.

특히, 온‧오프라인을 통한 수시 모임과 온라인 자료 공유방을 통해 구성원 간 효과성과 적시성이 높은 우수사례를 상시 공유할 수 있도록 학습 플랫폼의 역할을 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날 발대식에서는 인사처가 개발한 적극행정 표준강의안과 온라인 공개강좌(MOOC), 적극행정 울림콘서트, 토론연극, 이러닝 등 교육자료 소개와 우수 강사를 통한 시범강의도 진행됐다.

적극행정 표준강의안은 적극행정에 대한 종합적 이해가 가능하도록 인사처가 이론과 제도, 사례 등을 종합한 강의자료이며 온라인 공개강좌는 유튜브를 통해 적극행정 경진대회 수상자 등 우수공무원이 직접 강의한 영상을 말한다.

울림 콘서트는 연극과 강연, 뮤지컬 등이 융합된 공연 방식의 적극행정 교육프로그램이며 토론연극은 잘못된 내용의 연극을 관람한 후 학습자 간 토론을 통해 수정할 부분을 직접 고쳐 나가는 교육방식이다.

이어 이날 발대식에서는 상호간 적극행정 강의 경험을 공유하고 개발된 교육자료를 보다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방안 등에 대해 참석자들 간 자유로운 논의도 이뤄졌다.

참석자들은 “적극행정 교육으로 공무원들의 인식이 변화되는 모습을 볼 때 강사로서 보람을 느낀다”면서 “보다 효율적인 교육이 가능하도록 강사역량 향상을 위한 추가 교육과정이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인사처 김우호 차장은 ”올해는 적극행정의 본격 확산기로 제도적 개선을 뛰어넘어 적극행정이 일선 공무원까지 전파될 수 있도록 범정부적 노력이 필요한 시기“라면서 “이번 발대식을 계기로 적극행정 확산을 위한 기반이 갖춰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xxx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전달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시겠습니까? 법률저널과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기사 후원은 무통장 입금으로도 가능합니다”
농협 / 355-0064-0023-33 / (주)법률저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공고&채용속보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