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6 16:35 (토)
강정구의 꼬리를 무는 영어(64)-chicken-(1)
상태바
강정구의 꼬리를 무는 영어(64)-chicken-(1)
  • 강정구
  • 승인 2020.09.01 1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정구
강정구 영어 연구소 대표
공단기 영어 대표 강사

chicken-(1)

a chicken-and-egg problem(dilemma, situation)은 “닭이 먼저냐 달걀이 먼저냐의 문제”를 가리킨다. 인과관계가 분명치 않아 논란이 일어날 때에 쓰는 말로, 1950년대 말부터 사용되었다.
 

count one’s chickens before they are hatched는 “떡 줄 놈은 생각도 않는데 김칫국부터 마신다.”는 뜻이다. 바구니에 담긴 달걀을 놓고 온갖 상상의 나래를 펴던 어떤 여자에 관한 우화(寓話)에서 비롯된 말이다. 달걀에서 병아리가 나오고 병아리가 큰 닭이 되면 그걸 시장에 내다 팔아 뭘 사야지 하는 즐거운 상상을 하다가 그만 바구니를 떨어뜨려 달걀이 다 깨지고 말았다면, 어떻겠는가? 그게 바로 떡 줄 놈은 생각도 않는데 김칫국부터 마시는 격이다.

Don’t count your chickens before they are hatched./ Catch your bear before you sell its skin./ First catch your hare (then cook him)./ Don’t sell the skin till you have caught the bear. 등은 모두 떡 주기 전에 김칫국부터 마시지 말라는 속담이다. (hatch는 “부화하다”는 뜻이며, the hatches, catches, matches, and dispatches는 신문의 출생, 약혹, 결혼, 사망 통지 란을 뜻한다.)

like a chicken with its head (cut) off는 “마구 흥분하여, 미친 듯이”란 뜻이다. 닭은 잡다 보면 닭이 목이 잘린 상태에서도 미친 듯이 도망가는 경우가 있는 데서 유래된 말이다. She’s been running around like a chicken with its head off all morning. (오전 내내 그녀는 미친 듯이 뛰어다니고 있다.) headless chicken은 “냉정을 잃고 흥분한 사람”을 뜻한다.

chicken feed는 “닭 모이, 잔돈, 싼 급료, (적의 스파이에게 흘려주는 가짜 정보)”를 뜻한다. 옛날 미국에서 주는 닭 모이는 주로 사람이 먹을 곡식을 잘 챙겨놓은 뒤 남는 자투리 곡식이었다. 질도 떨어지고 양도 적었던바, 이게 비유적으로 위와 같은 뜻으로 쓰이게 된 것이다. Mr. Tan loves his job at the museum, even though they pay only chicken feed. (텐은 형편없는 박봉이지만 박물관 일을 사랑한다.)/ He thinks a thousand dollars is chicken feed. (그는 1,000달러를 푼돈으로 생각한다.)

rubber-chicken circuit은 선거 유세 중인 정치인이 하룻밤에 몇 군데고 얼굴을 내밀어야 하는 식사 모임을 뜻한다. 특히 대통령 후보에게는 강철 같은 체력이 요구된다. 이와 관련, 1964년 「뉴욕타임스」는 다음과 같이 보도했다. “대통령 후보는 20만 마일의 항공 여행, 600개의 치킨 디너, 2500개의 연설, 100만 명과의 악수, 10톤의 무게에 이르는 색종이 조각 세례를 받으면서 화사한 미소를 지을 수 있어야 한다.”

후보가 들러야 하는 식사 모임은 고급도 있지만 대부분은 싸구려다. 유권자들이 후보의 얼굴 한 번 보고 싶어 만든 자리라 나오는 음식은 그저 격식을 갖추기 위한 시늉에 그치는데, 이때에 가장 많이 쓰이는 치킨 요리는 싸구려인 데다 시간 맞추기도 어렵고 해서 고무처럼 질겨지기 마련이다. 그러나 그 어떤 고난과 시련에도 불구하고 rubber-chicken circuit은 대통령 후보가 반드시 거쳐야만 하는 관문이다. 정말이지 대통령은 아무나 하는 게 아니다.

xxx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전달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시겠습니까? 법률저널과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기사 후원은 무통장 입금으로도 가능합니다”
농협 / 355-0064-0023-33 / (주)법률저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공고&채용속보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