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17 19:48 (토)
외교관 후보자들 ‘글로벌 청렴인재’로 양성한다
상태바
외교관 후보자들 ‘글로벌 청렴인재’로 양성한다
  • 이상연 기자
  • 승인 2019.08.08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초로 외교관 후보자 맞춤형 청렴교육 실시

[법률저널=이상연 기자] 공직사회에 첫 발을 내딛게 될 외교관 후보자를 대상으로 한 맞춤형 청렴교육과정이 최초로 실시돼 관심을 끌었다.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박은정, 이하 국민권익위) 청렴연수원과 외교부(장관 강경화) 국립외교원은 지난 5일 충북 청주에 있는 청렴연수원에서 외교관 후보자 44명을 대상으로 맞춤형 청렴역량 강화교육을 처음 진행했다.

이번 외교관 후보자 대상 맞춤형 청렴역량 강화교육은 청렴연수원과 국립외교원이 협업으로 개설됐으며, 외교관 후보자에게 필요한 반부패 지식을 다양한 사례를 통해 전달하여 청렴역량을 높일 수 있도록 했다.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박은정) 청렴연수원과 외교부(장관 강경화) 국립외교원은 지난 5일 충북 청주에 있는 청렴연수원에서 외교관 후보자 44명을 대상으로 맞춤형 청렴역량 강화교육을 처음 진행했다. 교육을 마친 후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민권익위원회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박은정) 청렴연수원과 외교부(장관 강경화) 국립외교원은 지난 5일 충북 청주에 있는 청렴연수원에서 외교관 후보자 44명을 대상으로 맞춤형 청렴역량 강화교육을 처음 진행했다. 교육을 마친 후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민권익위원회

특히 이번 교육대상인 외교관 후보자 대부분이 1980년~2000년 사이 출생인 점을 감안해 재미있고 참여 가능한 청렴교육을 했다. 청렴가치와 문화공연을 접목시킨 ‘청렴콘서트’와 협동을 통해 문제를 풀어가며 청렴가치를 배울 수 있는 ‘청렴골든벨’을 진행했다.

박은정 국민권익위원장은 “이번 과정은 외교관 후보자들을 대상으로 권익위가 처음 실시하는 맞춤형 청렴교육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라며 “외교관 후보자들이 청렴의 가치를 체화시켜 외교미래를 책임지는 글로벌 청렴인재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국립외교원 외교관 후보자 과정은 국민의 신뢰와 지지를 받는 외교관 양성을 위해 2014년에 시작해 올해로 6회째를 맞이했다. 지난 1월 3일 입교식을 시작으로 ▲공직소명의식 ▲외교전문성 역량 ▲외국어 분야에 중점을 두고 교육이 진행 중이며, 오는 11월 22일 수료 예정이다.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전달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시겠습니까? 법률저널과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기사 후원은 무통장 입금으로도 가능합니다”
농협 / 355-0064-0023-33 / (주)법률저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공고&채용속보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