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2 12:41 (목)
인텔리콘연구소, ‘2019 국제법률인공지능학회 초청받아
상태바
인텔리콘연구소, ‘2019 국제법률인공지능학회 초청받아
  • 이상연 기자
  • 승인 2019.06.17 19:2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부터 일주일간 캐나다 몬트리올 주립대에서 열려

[법률저널=이상연 기자] 한국 법률 인공지능 기술의 선두 주자인 인텔리콘연구소(대표 임영익)가 17일부터 일주일간 캐나다 몬트리올 주립대학교에서 열리는 ‘2019 국제법률인공지능학회’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제17회를 맞이한 국제법률인공지능학회(ICAIL‧International Conference on Artificial Intelligence and Law)는 법률 인공지능(Legal AI)에 관한 세계 최고 권위의 학회로 2년 마다 개최된다.

지난 제16회 학술대회는 2017년 알파고의 고향 영국에서 개최되었고, 올해 열리는 제17회 학술대회는 캐나다 몬트리올 주립대학교에서 17일부터 21일까지 일주일간 진행된다.

몬트리올 대학교는 딥러닝(Deep Learning)의 성지 중 한곳으로, ‘인공지능 분야 4대 천왕’ 중 한 명으로 칭송 받는 ‘요수아 벤지오(Yoshua Bengio)’ 교수가 속한 대학이다. 딥러닝의 권위자 중 한 명인 그가 이번 학회에서 특별 강연이 예정돼 있어 더욱 큰 주목을 받고 있다.

벤지오 교수는 오늘날의 인공지능과 딥러닝을 논할 때 빠질 수 없는 한명이다. 2018년 그 공로를 인정받아 컴퓨터 과학 분야의 노벨상이라 불리는 ‘튜링상(Turing Award)’을 딥러닝의 개념을 최초로 소개한 제프리 힌튼, 그의 제자이자 이미지 인식 분야를 개척한 얀 르쿤 교수와 함께 공동수상 했다.

특히 이번 학술대회는 국내의 ‘인텔리콘연구소(Intellicon Lab)’가 영국에서 열린 2017년 대회에 참여하면서 국내도 널리 알려지게 되었다. 당시 인텔리콘 연구소는 학술대회와 동시에 열린 국제법률인공지능 경진대회(COLIEE‧Competition on Legal Information Extraction/Entailment)에 우승하면서 2016년에 이어 연속 우승을 하는 기록을 남겼고, 한국의 법률 인공지능 기술의 우수성을 인정받게 되었다.

국제법률인공지능 경진대회는 인공지능 알고리즘이 일본 사법시험(민법 1차 문제)을 풀어야 하는 대회이다. 지금까지는 대륙법계 법률시스템을 중심으로 진행되었지만, 이번 2019년 대회는 영미법계 판례 추론 시험으로 확대된다.

인텔리콘연구소는 이번 대회에서 전 대회 우승팀 자격으로 초청받아 2016년 세계 최초 인공지능 변호사 개발로 유명한 미국의 리걸테크 기업인 ‘로스 인텔리전스(ROSS Intelligence)’와 함께 대회 우승자에게 시상할 예정이다.

국제법률인공지능학회는 인공지능과 법률관련 국제 협회인 IAAIL (International Association for Artificial Intelligence and Law)의 후원 하에 1987년부터 격년으로 개최되고 있으며, 톰슨 로이터(Thomson Reuters),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등 굴지의 기업 및 기관이 협찬한다. 학회 자료는 컴퓨터 과학 분야의 국제적 권위 조직인 ACM(Association for Computing Machinery)에서 출간할 예정이다.

이번 학술대회 주요일정을 보면 우선 19일 13시(현지시각) 로스 인텔리전스(ROSS Intelligence) 미팅이다. 세계 최고의 리걸테크 기업으로 공동창업자이자 기술이사(CTO)인 지모 오비아겔(Jimoh Ovbiagele)과 인텔리콘 연구소의 임영익 대표이사는 법률 인공지능과 대륙법계 시스템의 적용 방향에 대해서 심도 깊은 담론을 나눌 예정이다. 또한, 향후 두 회사의 공동연구에 대한 논의도 진행할 예정이다.

18일 오전에 열리는 알버타 주립대 랜디교수 미팅(Dr. Randy Goebel, University of Alberta)이 열린다. 랜디 교수는 법률 인공지능 분야 세계 최고 권위자 중 한 명으로, 캐나다의 인공지능 AI 슈퍼 클러스터 3대 허브도시(몬트리올, 토론토, 에드먼턴) 중 하나인 에드먼턴에 위치한 알버타 대학교에서 근무하고 있다. 특히 그는 인텔리콘 연구소와 로스 인텔리전스의 담론 진행자로 나설 예정이며, 법률 인공지능의 미래 등을 주제로 임영익 대표이사와 심도 깊은 담론을 나눌 예정이다.

21일에는 대회 피날레를 장식할 국제법률인공지능 경진대회(COLIEE‧Competition on Legal Information Extraction/Entailment) 우승팀 시상식이 열린다.

시상식은 2016년, 2017년 대회 연속 우승한 한국의 인텔리콘 연구소와 미국의 리걸테크 기업인 ‘로스 인텔리전스(ROSS Intelligence)’는 공동으로 이번 대회 우승자에 대해 시상할 예정이다.

xxx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전달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시겠습니까? 법률저널과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기사 후원은 무통장 입금으로도 가능합니다”
농협 / 355-0064-0023-33 / (주)법률저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ㅋㅋ 2019-06-17 19:48:52
백수 사존충도 참가가능한가요?

공고&채용속보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