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고시 > 5급공채
5급 공채 합격자, 신임관리자 과정 교육 시작
안혜성 기자  |  elvy99@lec.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07  18:48:4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가인재원, 7일 예비사무관 364명 입교식 개최
“대한민국의 미래를 선도하는 신임 사무관 양성”

[법률저널=안혜성 기자] 5급 공채 합격자들을 대상으로 하는 2019년 신임관리자 과정 교육이 시작됐다.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원장 양향자, 이하 국가인재원)은 7일 5급 공개경쟁채용시험에 합격한 예비사무관 364명에 대한 입교식을 갖고 오는 8월 30일까지 이어지는 17주간의 신임관리자 과정 교육의 포문을 열었다.

양향자 국가인재원장은 입교사를 통해 “국민을 위한 공무 수행이라는 공무원으로서의 업에 충실해 달라”며 “동료들과 서로 배려하고 협력하는 가운데 실패를 두려워하지 말고 보다 가치 있는 일에 지속적으로 도전하는 퍼스트펭귄이 돼 달라”고 당부했다.

   
▲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은 7일 5급 공개경쟁채용시험에 합격한 예비사무관 364명에 대한 입교식을 갖고 오는 8월 30일까지 이어지는 17주간의 신임관리자 과정 교육을 시작했다.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

황서종 인사혁신처장은 “시대가 바뀌어도 공직사회의 변하지 않는 가치인 국가와 국민을 위해 봉사하겠다는 정신을 항상 갖춰달라”며 “미래 변화에 대비해 맡은 업무 분야에서 전문성을 강화하고 공직사회에 적극행정의 변화와 혁신을 불어넣는 공무원으로 성장해달라”는 바람을 환영사를 통해 전했다.

이번 과정은 ‘대한민국의 미래를 선도하는 신임 사무관 양성’이라는 목표 아래 국민에 대한 봉사자로서의 기본 자세와 직무 전문성, 리더십과 글로벌 역량을 고루 갖춘 인재를 키워내는 데 의의를 두고 있다.

이를 위해 예비사무관들이 정부조직에 신속히 적응하고 급변하는 행정 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하는 정책역량 교육을 강화했다.

공통적으로 필요한 직무지식 교육은 물론 국정과제 해결을 위해 직접 정책을 기획해 보는 실습교육도 운영한다.

   
▲ 지난 7일, 충북 진천군에 위치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서 열린 국가직공무원 5급 공채 합격자들을 대상으로 하는 제64기 신임관리자과정 입교식에서 교육생 대표가 공무원 헌장을 낭독하고 있다. /인사혁신처

또 사회혁신방법론으로 알려진 ‘디자인 씽킹’ 방식을 적용해 국민을 중심에 두고 수요자의 입장에서 다양한 아이디어 발굴을 병행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과정에서는 신규 공무원이 국민의 생명을 존중하는 공직자로서의 기본 자세를 함양할 수 있도록 대한적십자사와 업무협약을 통해 심폐소생술 교육을 의무화한 점이 눈에 띈다.

전 교육생이 긴급상황에서 국민 생명 지킴이로서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4차례에 걸쳐 반복적인 실습과 엄밀한 평가를 실시해 수료 여부를 성적에 반영키로 했다.

   
▲ 7일 충북 진천군에 위치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서 황서종 인사혁신처장과 양향자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국가직공무원 5급 공채 합격자들을 대상으로 하는 제64기 신임관리자과정 입교식을 가졌다. 황서종 인사혁신처장과 참석자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사혁신처

이 외에도 한국개발연구원(KDI), 국립외교원 등 전문 연구·교육기관과 협력해 다양한 정책 분야에서 4차 산업혁명이 가져올 변화 등에 대한 심층적인 교육도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첫 2주간 진행되는 합숙교육에는 각 부처에서 능력과 자질을 인정받은 선배 공무원들을 참여토록 해 공직생활을 경험과 노하우 등을 전수함으로써 예비사무관들이 공직사회에 성공적으로 적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안혜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근인기기사
법률저널 인기검색어
댓글 많은 기사
실시간 커뮤니티 인기글
법률저널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오시는길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2001~2013 LEC.co.kr. All rights reserved.
제호: 법률저널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상연  |  발행인: (주)법률저널 이향준  |  편집인: 이상연  |  등록번호: 서울, 아03999  |  발행일: 1998년 5월 11일  |  등록일: 2015년 11월 26일
주소 : 서울시 관악구 복은4길 50 법률저널 (우)151-856  |  영문주소 : 50, Bogeun 4-gil, Gwanak-gu, Seoul  |  Tel : 02-874-1144  |  Fax : 02-876-4312  |  E-mail : desk@le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