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무원
[연재] 운전직 공무원의 모든 것(1)
김민수 기자  |  stay@lec.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2.11  18:53:1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운전직 공무원시험은 1종 운전면허 취득자면 응시할 수 있고 통상 2과목(사회, 자동차구조원리 및 도로교통법규)을 평가한다. 영어시험이 없다는 점이 운전직 공무원시험의 장점이며 일반적으로 1종 대형 면허 취득자에 한해 응시 가능하나 일부 기관은 1종 보통 면허도 지원할 수 있다. 운전직 공무원에 관심 있는 수험생의 궁금증 해결을 위해 ‘유캠퍼스’의 도움으로 칼럼을 지속해서 연재한다. -편집자 주-
 

   
▲ ⓒ아이클릭아트

유캠퍼스 정장만 강사

9급 운전직 공무원은, 10급 기능직에서 9급으로 전환된 후 날로 관심이 커지고 있습니다. 까다로운 영어시험을 치르지 않아도 되고 자동차구조원리 및 도로교통관계법규와 지역별로 상이한 국어, 사회, 한국사 중 1~2과목만 준비하면 응시할 수 있어 관련 수험생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것이죠. 운전직 공무원은 임용 후 각 지자체 및 교육청 등에서 근무하게 되며, 주요 업무는 그 이름에서 알 수 있는 것처럼 각급 기관의 차량운행 및 정비, 관리, 공문서 수발 업무 등입니다. 또한 여타 직렬 공무원과 마찬가지로 신분 및 노후가 보장되고 안정된 생활을 할 수 있다는 데서 큰 장점이 있어 시험의 경쟁률은 계속 올라가고 있는 추세입니다.

응시인원이 가장 많은 ‘서울시’와 ‘경기도’를 기준으로 보면, 2018년 2회에 시행되었던 ‘경기도’의 경쟁률은 24대1이었는데, 총 모집인원 43명, 커트라인은 81점이었으며, ‘서울시’의 총 모집인원은 168명, 커트라인은 75점을 기록했습니다. ‘서울시’와 ‘경기도’에서 응시하는 수험생들은 ‘사회, 자동차구조원리 및 도로교통법규’의 두 과목 시험을 보게 됩니다. 올해부터는 6월15일 전국적으로 동시에 필기시험을 치르고 8~9월 인성검사 및 면접시험 후 9월 중 최종 합격 여부가 나옵니다.

위에서 살펴보았듯이 9급 운전직 공무원 시험이 타 직렬에 비해 상대적으로 부담이 덜하지만 ‘도로교통법규’와 ‘자동차구조원리’ 등은 전문지식이 요구되기 때문에 초시생이 독학으로 접근하기에는 많은 어려움이 있습니다. 따라서 수험사이트의 맛보기 강의와 합격 수기 등을 살펴본 후 본인에게 적합한 수험방법을 택하여 실천가능한 학습계획을 세우고 매진하는 것이 합격의 열쇠가 될 것입니다.

김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근인기기사
법률저널 인기검색어
댓글 많은 기사
실시간 커뮤니티 인기글
법률저널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오시는길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2001~2013 LEC.co.kr. All rights reserved.
제호: 법률저널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상연  |  발행인: (주)법률저널 이향준  |  편집인: 이상연  |  등록번호: 서울, 아03999  |  발행일: 1998년 5월 11일  |  등록일: 2015년 11월 26일
주소 : 서울시 관악구 복은4길 50 법률저널 (우)151-856  |  영문주소 : 50, Bogeun 4-gil, Gwanak-gu, Seoul  |  Tel : 02-874-1144  |  Fax : 02-876-4312  |  E-mail : desk@le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