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격증 > 공인회계사
2019년 공인회계사시험 서류접수 13일부터 시작
안혜성 기자  |  elvy99@lec.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09  17:50:4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학점인정·영어성적·과목인정 등 미리미리 준비해야”
서류별 마감 시기 달라…텝스 기준점 변경에도 주의

[법률저널=안혜성 기자] 2019년 제54회 공인회계사시험 응시를 위한 서류 제출이 오는 13일부터 시작된다.

내년 시험을 준비하는 수험생들은 시험 준비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준비를 서두르는 것이 좋을 것으로 보인다.

공인회계사시험에 응시하기 위해서는 학점인정신청과 영어성적인정신청, 과목인정신청 등의 서류를 접수해야 한다. 경력자로서 1차시험을 면제받고자 하는 경우에는 경력증명서 등 1차시험 면제 신청 서류의 제출이 필요하다.

   
▲ 2019년 제54회 공인회계사시험 응시를 위한 서류 제출이 오는 13일부터 시작된다. 사진은 지난 2월 11일 공인회계사 1차시험을 마치고 홍익대 인문관 시험장을 나서는 응시생들.

공인회계사시험을 치르려면 회계학 및 세무 관련 12학점 이상, 경영학 9학점 이상, 경제학 3학점 이상 등 총 24학점을 취득했음을 소명해야 한다.

만약 이수한 과목이 학점인정과목에 해당되지 않는 경우 과목인정신청을 먼저 하고 시험위원회의 인정을 받은 후 학점인정신청을 해야 한다.

영어성적의 경우 토플 IBT 71점・PBT 530점・CBT 197점 이상 또는 토익 700점 이상, 텝스의 경우 340점 이상의 성적을 취득해야 시험에 응시할 수 있다. 지텔프를 선택한 경우 Level2 65점 이상, 플렉스는 625점 이상을 받아 성적을 제출해야 한다.

위 텝스 성적은 개편 이후의 성적을 기준으로 하는 것으로 올 5월 1일 전에 실시된 텝스 성적을 제출하는 경우 625점 이상이어야 한다는 점에 유의해야 한다.

내년에 치러지는 1차시험에 응시하려면 2017년 1월 1일 이후에 실시된 영어시험성적표로 영어성적확인을 해야 한다. 다만 성적을 이미 확인받았고 해당 성적이 유효기간 이내인 경우 다시 신청하지 않아도 된다.

영어성적인정 신청은 공인회계사시험 홈페이지에서 해당 공인어학시험 종류를 선택하고 응시일자, 취득점수 등을 입력 후저장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다만 토익, 텝스, 지텔프는 해당 영어시험기관 홈페이지에서 성적을 조회하고 온라인으로 전송해 입력하는 온라인 전송방식으로 제출한다.

   

영어성적인정 신청의 경우 성적표와 신청서는 별도로 제출하지 않아도 되지만 성적조회 결과 이상이 있는 경우 소명자료로 성적표 원본 제출이 요구될 수 있다.

수험생들은 특히 각 서류별 접수 마감시기가 다른 점에 주의할 필요가 있다. 학점인정신청의 경우 14일부터 내년 1월 11일까지 제출해야 내년에 치러지는 공인회계사 1차시험에 응시할 수 있다. 과목인정신청은 오는 11월 16일에 먼저 마감되고, 영어성적인정신청은 12월 31일에 마감된다.

1차시험을 면제받는 경우에는 학점인정신청 서류는 내년 4월 18일부터 26일까지, 과목인정신청 서류는 3월 25일부터 4월 2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1차시험 면제신청 기간은 3월 25일부터 4월 2일까지다.

각 서류는 해당 접수기간 중에만 제출할 수 있으며 신청서와 제출하고자 하는 시험서류를 접수마감시각까지 금융감독원 회계관리국에 제출해야 한다. 우편 접수 시에는 공인회계사시험 홈페이지에서 수신처가 표기된 봉투레이블을 출력해 사용하고, 접수마감일시까지 도달해야 유효한 것으로 인정된다.

2019년 회계사시험의 구체적인 일정은 오는 11월 공고될 예정이다.

한편 올 공인회계사시험은 2차시험까지 마치고 오는 31일로 예정된 합격자 발표만을 남겨두고 있다. 지난 6월 30일부터 7월 1일까지 치러진 2차시험은 재무관리와 재무회계 과목에서 높은 체감난도가 형성됐다. 시험 직후 실시한 법률저널 자체 설문조사 결과 가장 어려웠던 과목을 묻는 질문에 응답자의 59.5%가 재무관리를 꼽았고 재무회계가 28.6%로 뒤를 이었다. 지난해와의 전체적인 난이도 비교에서는 비슷했거나 무난했다는 의견이 다소 우세한 모습을 보였다.

공인회계사 2차시험은 지난 2007년 830명, 지난해 886명이 합격한 사례를 제외하면 2001년 이래 9백 명에서 1천 명 이상의 합격자를 내고 있다. 지난해에는 915명이 합격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올해는 몇 명이 2차시험 관문을 넘어설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안혜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근인기기사
법률저널 인기검색어
댓글 많은 기사
실시간 커뮤니티 인기글
법률저널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오시는길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2001~2013 LEC.co.kr. All rights reserved.
제호: 법률저널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상연  |  발행인: (주)법률저널 이향준  |  편집인: 이상연  |  등록번호: 서울, 아03999  |  발행일: 1998년 5월 11일  |  등록일: 2015년 11월 26일
주소 : 서울시 관악구 복은4길 50 법률저널 (우)151-856  |  영문주소 : 50, Bogeun 4-gil, Gwanak-gu, Seoul  |  Tel : 02-874-1144  |  Fax : 02-876-4312  |  E-mail : desk@le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