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스쿨 > 로스쿨
교육부 “입시 공정화...3년마다 로스쿨 입학실태 점검”
이성진 기자  |  lsj@lec.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9.14  16:48:5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매년 8~9개 로스쿨 정례점검 나서기로

[법률저널=이성진 기자]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이 금년부터 3년 단위로 입학전형 운영 실태를 점검 받는다. 교육부에 따르면 전국 25개 로스쿨을 3그룹으로 나눠 매년 8∼9개 로스쿨을 정례적으로 점검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올해는 △수도권의 인하대, 한양대 △영남권의 경북대, 동아대, 부산대 △그 외 충남대, 전북대, 제주대 등 8개 로스쿨을 대상으로 현재 실태조사가 진행 중이라는 설명이다.

조사내용은 2017학년도 입학전형 운영과 2016∼2017학년도 장학금 집행 등에 대한 것이다.

입학전형과 관련해서는 로스쿨들이 자기소개서에 부모 신상을 적어서는 안 된다는 원칙을 학생들에게 고지했는지, 면접 과정에서 학력이나 집안환경 등 개인 신상을 면접에서 물어봤는지, 이를 위반한 학생에게는 규정에 따른 불이익을 줬는지 등 학생 선발 과정의 공정성에 초점을 두고 살펴볼 방침이다.

지난해 5월, 교육부가 2014학년도부터 2016학년도까지 3년간 전국 25개 로스쿨 입학생들의 자기소개서를 전수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자기소개서에 ‘외삼촌이 ○○변호사협회 부협회장’, ‘아버지가 법무법인 △△대표’, ‘아버지가 □□지방법원장’ 등과 같은 부모 및 친인척의 신상 등을 기재한 사례가 14개 로스쿨에서 24건, 그 중 부모의 직업 등을 특정할 수 있는 사례도 5건이 적발돼 논란이 있었다.
 

   
▲ 지난해 6월 교육부가 마련한 로스쿨 입시 제도개선안 중 자기소개서 개선안

이에 교육부는 자기소개서 등에 부모·친인척의 성명, 직장명, 직업명 등 신상에 관련된 일체의 정보를 기재할 수 없도록 하고 만약 이를 위반한 경우는 실격 조치하도록 구체적인 제재 내용도 명확히 규정해 이를 입학요강에 명기토록 하고 2017학년도 입시부터 시행토록 각 로스쿨에 권고한 바 있다.

개선사항에 따르면 ‘사업을 하시던 아버지’나 ‘할아버지부터 어업에 종사’, ‘회사를 다니던 아버지’와 같은 형태의 기재는 가능하지만 ‘○○○에서 근무하신 아버지’, ‘검사장을 지내신 큰 아버지’와 같이 기재했을 경우에는 실격된다.

법조인, 교수, 언론인, 정치인, 공직자 등 유력 직업은 자기소개서에 노출하면 제재를 받게 된다.

교육부가 올해부터 입학전형 실태조사 정례화에 나선 것은 이같은 개선권고사항의 이행여부를 점검함과 동시에 로스쿨이 도입된 지 10년이 됐지만 여전히 입시불공정 시비 등이 있어서다. 이를 통해 입시 불공정 시비를 일소하면서 로스쿨 제도 안착을 유도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2017-09-15 02:12:09

    정기국회 법안심사 하려니 공정성 제대로 심사하고 있어요. 이렇게 해서 얻는게 뭐지 언플로 로스쿨에 대한 국민적 반감 하락?위한 쇼? 재미있네요.신고 | 삭제

    • 하하 2017-09-14 19:10:51

      타대학 석박사 조교 장학금 받으면서 로스쿨 장학금도 같이 받고잇지는 않은지.. 소득이 일정이상 잇음에도 생활비를 받고 잇는건 아닌지 검증 철저히 해주엇음합니다. 내 세금이 우리나라 그 많은 청년들 중 왜 로스쿨생들에게 가야 하는지 모르겟지만 써야한다면 허튼 얘들한테 쓰지 않앗음 하는 바람이 잇네요.신고 | 삭제

      • 금수저 아버지, 2017-09-14 18:55:35

        .
        손바닥으로 하늘을 사리지말고
        음서 로스쿨, 그냥 폐지하고 ,
        공정한 사시로 매년 2000 명씩 선발해라 !!!!!!1 ,
        .
        .신고 | 삭제

        • ㅋㅋㅋ 2017-09-14 17:12:53

          이런기사가 나온다는 자체가 로스쿨이 문제가 있는 제도라는거다신고 | 삭제

          최근인기기사
          법률저널 인기검색어
          댓글 많은 기사
          실시간 커뮤니티 인기글
          법률저널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오시는길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2001~2013 LEC.co.kr. All rights reserved.
          제호: 법률저널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상연  |  발행인: (주)법률저널 이향준  |  편집인: 이상연  |  등록번호: 서울, 아03999  |  발행일: 1998년 5월 11일  |  등록일: 2015년 11월 26일
          주소 : 서울시 관악구 복은4길 50 법률저널 (우)151-856  |  영문주소 : 50, Bogeun 4-gil, Gwanak-gu, Seoul  |  Tel : 02-874-1144  |  Fax : 02-876-4312  |  E-mail : desk@le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