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무원 > 9급
올 9급 지방공무원 시험 “조금 어려웠다”
정인영 기자  |  etchingu@lec.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6.17  14:43:5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가장 어려웠던 과목 ‘국어’...합격컷 내려갈까?
17일 전국 342개 고사장서 22만여명 진검승부

법률저널, 응시자 가채점 후 체감난이도 설문조사중

[법률저널=정인영 기자] 16개 시도(서울시 제외) 342개 고사장에서 지방직 9급 공채 필기시험이 17일 일제히 치러진 가운데 경기도 고양시 백마중학교에서 시험을 치른 일반행정직렬 응시자들을 취재한 결과 이번 시험이 체감 난이도가 다소 높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는 대체로 무난하게 출제됐었다는 의견이 많았던 반면에 이번 시험은 전체적으로 지난해보다 조금 어려웠다는 반응이 우세했다.


  ☞ 가답안 보러가기(사이버국가고시센터)
 

   
 

이날 경기도 고양시 소재 백마중학교에서는 경기도 고양시 일반행정직렬 9급 응시생들의 필기시험이 치러졌다. 9급 필기시험은 오전 10시~11시 40분까지 100분간 5과목으로 치러지는데 일반행정직렬의 경우 국어, 영어, 한국사 필수 3과목과 행정학, 행정법, 사회, 과학, 수학 등 6개 과목 중 2과목을 선택해 치러진다.

   
▲ 17일 지방직 9급 공채 필기시험이 치러진 경기도 고양시 소재 백마중학교. 백마중학교에서는 는 일반행정직렬 응시생들의 필기시험이 실시됐다.

수험기간이 6개월 정도였다고 밝힌 응시생 A씨는 “이번 시험이 작년 지방직 9급보다도, 또 지난 4월 치러진 국가직 9급보다도 어려웠다”면서 가장 어려웠던 과목으로는 국어를 꼽았다. 고유어와 한자독음 문제가 나와서 녹록지 않았다는 것. “‘앞으로 한자 공부를 중점적으로 해야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는 그는 “국어가 특히 어려웠고 다른 과목도 지난해보다는 조금씩 다 어려웠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선택과목으로는 행정법과 수학을 선택했다는 그는 “행정법은 조금 쉬웠고 수학은 어려웠다”고 덧붙였다.

공부한 기간은 8개월 정도됐다는 응시생 B씨는 가장 어려웠던 과목으로 영어를 꼽았다. 그 역시 이번 시험이 첫 응시였지만 기출문제와 비교했을 때 이번 시험이 더 어려웠던 것 같다는 의견을 냈다. 국어와 영어가 어려워 지난해보다 어렵다고 느껴졌다는 그는 “나머지 과목인 한국사와 선택과목인 행정학, 사회는 괜찮았다”고 말했다.

이번 시험이 두 번째 응시였다는 C 응시생은 “지난해보다 체감난이도가 높았던 것은 사실”이라면서도 “지난해는 그렇게 어렵지는 않았는데 실제 합격컷은 높았기 때문에 이번에는 살짝 더 어려웠던 만큼 컷이 내려가지 않을까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국가직 9급과 서울시 9급 시험도 병행중이였는데 다음주에 실시되는 서울시 필기시험도 응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난 4월 치러진 국가직 9급에서는 선택과목이 어려워서 고배를 마셨다는 그는 이번 시험은 선택과목이 괜찮았다는 반응이었다. 다만 선택과목 사회에서 법과 정치 파트는 2~3문제가 조금 까다로운 문제가 나왔다고 덧붙였다.

이번 시험의 특이점으로 “전체적으로 ‘어휘’가 어려워졌다”고 말한 그는 “영어도 독해는 괜찮았지만 생소한 어휘가 좀 나와서 어려웠고, 국어도 한자가 많이 나와 체감난도가 높아진 것 같다”고 의견을 냈다. 그 역시 가장 어려웠던 과목으로는 ‘국어’를 꼽았는데, “한자 외에 비문학 지문도 길어져 시간안배에서도 어려움을 겪었다”고 설명했다.

   
▲ 시험을 치른 응시생들이 고사장을 나서는 모습. 백마중학교에서는 실내에서 덧신을 착용케 해, 고사장을 빠져나오는 응시생들이 덧신을 벗고 있는 모습이 연출됐다.

앳된 모습의 D 응시생은 “공부한 지 6개월도 안 됐다. 제대로 공부하지 못해 시험이 어려웠는지도 잘 모르겠다”면서 “사실 그냥 한 번 시험을 봐본 것”이라며 멋쩍게 웃어보였다. 그의 나이는 21살이었다. D 응시생 외에도 공부기간이 짧아 잘 모르겠다거나 준비가 안 된 채로 이번 시험을 봤다고 말한 응시생들이 상당수였다.

한 응시생은 그가 시험을 치른 교실에 결시자가 특히 많았다면서 “보통 응시율이 60~70%는 될 거라고 생각했는데 절반이 결시했다”면서 이번 시험의 특이점으로 꼽기도 했다.

회사를 다니면서 틈틈이 공무원시험을 준비하고 있다는 응시생 E씨는 “이번 지방직 9급 시험은 준비한 기간도 짧고 해서 난이도를 평하기는 좀 어렵다”면서도 “교육행정직 시험보다는 더 어렵게 느껴졌다”는 의견을 냈다. 지난해에는 경기도교육청 교육행정직 시험에 응시했다는 그는 “아무래도 일하면서 공부를 병행하다보니 전체 수험기간은 길었지만 제대로 공부에 전념하지 못한 것 같다”며 아쉬운 마음을 내비쳤다.

   
▲ 시험이 끝난 뒤 귀가하는 응시생들의 모습/ 경기도 고양시 백마중학교.

올해 지방직 9급 공채는 16개 시도에서 총 10,315명을 선발하며 220,501명이 지원해 전체평균 경쟁률은 21.4대 1로 집계됐다. 지난해(11,366명 모집에 212,988명 지원)보다 선발은 줄고 지원자는 늘어 전체평균경쟁률도 18.8대 1에서 21.4대 1로 높아졌다.

지역별로는 ▲광주 33.3대 1 ▲대전 30.8대 1 ▲세종 29.0대 1 ▲부산 28.6대 1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또 직군별 경쟁률은 행정직군이 25.5대 1(선발 6,360 명/출원 162,046명), 기술직군은 14.8대 1(선발 3,955명/출원 58,455명)이었다.

연령별 지원현황은 20세~29세가 57.2%(126,213명)로 가장 많았고, 30세~39세가 35.2%(77,649명), 40세 이상 지원자는 7.1%(15,731명), 19세 이하는 908명(0.4%)씩이었다. 성별로는 여성은 120,513명(54.7%)으로 남성 99,988명(45.3%) 보다 다소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시도 중 가장 많은 인원을 선발하는 경기도는 총 2,078명 선발에 54,890명이 원서접수해 26.4대 1의 평균경쟁률을 보였다.

979명을 선발하는 일행직 9급(일반)에는 33,997명이 지원해 평균 34.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는데 시군별로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곳은 고양시였다. 고양시는 일반행정직렬 40명 모집에 2,505명이 지원해 6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고 전체 분야서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곳은 세무 9급 부천시로 2명 모집에 344명이 지원, 17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서울시를 제외한 16개 시도는 17일 한날 필기시험을 시행했지만, 이후 필기시험 합격자발표 및 면접일정은 시도별로 다르다. 필기시험 결과는 7월 14일부터 28일까지이며 경기도의 경우 필기시험 합격자 발표일은 7월 24일이다. 이어 면접시험은 8월 21일~9월 1일까지 진행되며 최종합격자는 9월 11일 확정, 발표된다. (*타시도 일정 표 참고)

   
▲ 행정자치부 제공

올해 경기도의 경우 가산점 등록기간이 필기시험일부터 5일까지로 변경됨에 따라 가산특전 해당 응시생은 오는 21일(9:00~21:00)까지 지방자치단체 인터넷원서접수센터(http://local.gosi.go.kr)에 가산점등록을 해야 한다.

가산점 적용대상자는 취업지원대상자, 의사상자 등, 자격증소지자로 구체적 내용은 공고문을 확인하면 된다.

한 주 뒤 24일 별도로 시험을 치르는 서울시 7‧9급의 경우 전체 1,613명 선발에 139,367명이 지원해 86.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1,514명을 선발하는 9급에는 124,954명이 출원해 82.5대 1의 경쟁률을 보였으며 행정직군은 1,198명 선발에 106,419명 출원(경쟁률 88.8대 1), 기술직군은 316명 선발에 18,535명 출원(경쟁률 58.7대 1)이었다.

815명을 모집하는 9급 일반행정직에는 81,536명이 지원해 100대 1을 넘는 경쟁률을, 41명을 선발하는 7급 일반행정직에는 11,087명이 지원, 무려 270.4대 1을 넘는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서울시 필기시험합격자는 8월 23일 발표되며 9월 9일 인성검사, 10월 16일~27일 면접시험을 거쳐 확정된 최종합격자는 11월 15일 발표된다. (타 시도 일정 표참조)

   
 

한편 법률저널은 이번 시험에 대한 응시생들의 체감난이도 등을 설문조사한다. 실제 시험을 치른 응시생들의 답변을 통해 전반적인 시험의 흐름을 파악함과 동시에 이후 진행되는 시험일정 등에 도움이 되도록 하기 위한 것으로 오후 6시 공개되는 가답안을 통해 가채점한 후 설문조사에 참여하면 된다. (▲설문조사 참여는 위 배너 클릭)

설문에 참여할 응시생들은 연령 등 간단한 인적사항과 과목별 체감난이도, 가채점 접수 등을 입력하면 된다. 오는 21일까지 설문조사를 실시하며 분석한 결과를 바탕으로 23일 후속보도가 이뤄질 예정이다.

 

[관련기사]

정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11
전체보기
  • 공사샹 2017-06-21 07:33:35

    조금...?진짜 저런걸 기사라고...기래기들진짜...취재좀 똑바로 하고 기사써라신고 | 삭제

    • 합격자입니다 2017-06-20 21:04:57

      2017 사월 공시 합격자 인데요. 합격후 편한마음으로 공부안하고 봤지만 풀면서 우와 ~하는 생각많이 들었는데요? ㅎㅎ 국어는 좀 심했고 영어도 전전공자에다 85점밑으로 떨어저본적없는데 65나오고 한국사도 문제가 치사하게 나오고 행법 행학이 아주쉬웠어요신고 | 삭제

      • 유일선 2017-06-18 17:47:46

        영어 85점은 맞는내가 어려움ㆍㆍ 이게조금이냐ㅡㅡ신고 | 삭제

        • 참나.. 2017-06-18 15:54:53

          조금...?
          인생 끝난 것 같은 느낌 들면서 풀었는데
          조금 어려웠다구요..?
          어떤 기사는 쉬웠다고 하던데
          다들 기준이 뭔가요.
          한과목만 죽어라 파고 있는 강사들 기준인가?신고 | 삭제

          • 제발좀!! 2017-06-18 12:58:21

            조카가 어제 지방직9급 일반 행정직을 치뤘는데 어려웠다네요
            작년 커트라인이라도 볼려면 어떻게 봐야 하나요?신고 | 삭제

            • ㅇㅇ 2017-06-18 11:52:59

              제대로 준비 안 한 사람들한테 물어봤자 어려운 거 쉬운 거 구분을 얼마나 잘하겠냐. 적어도 일년 꽉 채운 사람들한테 물어봐주길. 응시생들은 시험삼아 본, 사람들과 고등학생의 평가말고 죽어라 이 시험만 공부한 응시생의 평가를 기대하고 기사를 읽는다. 이름모를 인터넷 기사를 읽는 게 아니라 더더욱 법률저널의 기사인데! 명성에 부합하지 않은 인터뷰이 들이다. 인터뷰어는 반성하시길.신고 | 삭제

              • ㅊㄹ 2017-06-18 10:26:02

                공부한 기간 얼마 안되어서 모르겠지만 국어에서 한자문제 많이 출제되는등 어휘어려웠고요 비문학이 더많은 느낌?
                영어는 똑같이 어휘가 어려웠고요
                한국사는 사료나 이런게 한번에 잘 알지못했고 고민하다 답을 찍은것같아요신고 | 삭제

                • 2017-06-18 03:26:20

                  죽어라고 낸 건가 진짜...신고 | 삭제

                  • 어려움 2017-06-18 01:15:31

                    솔직히 제작년, 작년에비해
                    너무 어려웠어요
                    국어도 그리 강조하고 출제되던
                    문법위주가 아니고 유형이 달라요
                    한국사도 지엽적인 문제가 있었고
                    영어 독해는 작년보다 어려웠네요신고 | 삭제

                    • aa 2017-06-17 18:28:06
                    1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최근인기기사
                    법률저널 인기검색어
                    댓글 많은 기사
                    실시간 커뮤니티 인기글
                    법률저널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오시는길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2001~2013 LEC.co.kr. All rights reserved.
                    제호: 법률저널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상연  |  발행인: (주)법률저널 이향준  |  편집인: 이상연  |  등록번호: 서울, 아03999  |  발행일: 1998년 5월 11일  |  등록일: 2015년 11월 26일
                    주소 : 서울시 관악구 복은4길 50 법률저널 (우)151-856  |  영문주소 : 50, Bogeun 4-gil, Gwanak-gu, Seoul  |  Tel : 02-874-1144  |  Fax : 02-876-4312  |  E-mail : desk@le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