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2 17:47 (토)
제28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 합격률 상승하나
상태바
제28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 합격률 상승하나
  • 이상연 기자
  • 승인 2015.08.14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11만 여명 지원…25일 성적 발표

[법률저널=이상연 기자] “조금 헷갈린 지문들도 있었지만 전반적으로 27회보다 난이도는 약간 쉬워진 것 같아요.” “조금 어려운 문제도 선지 구성으로 답을 쉽게 찾을 수 있도록 해서 대체적으로 체감은 쉬운 편이었어요.”

지난 8일 전국 164개 고사장에서 실시된 제28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 고급시험에 응시한 수험생들의 일부 반응이다. 

총 11만 여명이 지원한 이번 한국사능력검정시험의 체감난이도가 전반적으로 전회보다 약간 쉬웠다는 응시자들의 평가가 나오면서 합격률 상승으로 이어질지 관심이다. 

한국사 전문가들도 이번 고급시험의 난이도는 그렇게 어려운 수준이 아니라고 평가했다. 특히 선지를 다 모르더라도 답을 찾아내는데 어렵지 않아 체감적으로 조금 쉽게 느껴졌을 것으로 분석했다. 다만, 중급의 경우 지난 회차보다 약간 난이도가 상향 조정됐다는 평가다.  

제27회 고급의 합격률이 63%임을 감안하면 이번 제28회의 합격률은 전회보다 약간 상승한 65% 수준에서 형성될 것으로 전문가들은 내다봤다. 

지난 5월에 시행된 제27회의 전체 합격률은 64.9%였다. 이중 고급시험의 경우 63%의 높은 합격률을 보였다. 이같은 고급 합격률은 전회(37.4%)보다 무려 25.6%포인트 높아진 것이다. 

중급도 70.1%의 높은 합격률을 나타냈다. 이는 전회에 비해 8.8%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지난 14회 이후 최고의 합격률로 기록됐다.

하지만 초급시험은 55.9%의 합격률에 그쳤으며 전회보다 무려 13.5%포인트 떨어지면서 최근 가장 낮은 합격률을 나타내 이번 시험에서는 다소 상승할 것인지도 관심거리다.   

한편 이번 제28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의 지원자는 총 11만327명이었다. 이같은 지원자 규모는 지난 5월 시험이었던 제27회에 비해 무려 31%포인트(26,037명) 증가한 수치다. 

각 급별 지원자를 보면, 각종 고시의 응시자격 요건인 고급시험에는 6만5천928명이 지원했다. 이는 전회 대비 29.5%포인트(15,031명) 증가한 수치다.

이처럼 고급의 지원자가 급증한 것은 고시의 응시자격 요건 이외에도 인사혁신처가 주관하는 모든 경력경쟁채용시험의 필기시험 또는 서류전형 등에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성적 우수자에게 만점의 5% 범위에서 가점을 부여할 수 있고, 향후 5·7급 민간경력자 일괄채용시험 등에 적용될 예정이기 때문으로 보인다. 

실제 5급 공채에서 한국사능력검정시험이 응시자격 요건으로 확정되기 전인 2008년 고급시험의 지원자는 연인원 2만2천630명에 불과했다. 하지만 2009년부터 한국사능력검정시험의 성적이 유효한 것으로 인정되면서 고급시험의 지원자가 3만1천135명으로 전년대비 37.6%포인트 증가했다. 2010년에 2만8천112명으로 지원자가 다소 줄었으나 5급 공채 응시자격 요건이 시행되기 전인 2011년에는 지원자가 무려 6만9천744명으로 148.1%포인트 폭증했다.

응시자격 요건이 적용된 2012년에도 고급 지원자는 9만7천832명으로 전년도보다 40.3%포인트 증가하면서 뜨거운 인기를 이어갔다. 이같은 증가세로 2013년에는 10만명을 훌쩍 넘긴 15만7천316명이 지원해 전년대비 60.8%포인트 폭증했다. 또한 2014년에는 20만명에 육박하는 19만4천527명이 지원해 한국사의 열기가 정점에 달했다.

이같은 추세는 올해도 이어가고 있다. 지난 1월(26회), 5월(27회), 8월(28회) 3회 시험에 고급시험의 지원자가 벌써 18만4천812명에 달했고, 10월에 시행되는 마지막 시험까지 이어질 경우 고급 지원자만 연인원 30만명에 육박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시험의 중급 지원자는 3만8천967명으로 전회 대비 36.8%포인트(10,477명) 증가했다. 최근 중급시험의 지원자는 2012년 연인원 6만5천23명이었지만 2013년에는 18만5천887명으로 무려 185.9%포인트 폭증했다. 2014년에는 14만8천922명으로 전년대비 다소 줄었지만 여전히 10만명을 크게 웃돌았다. 올해 세 번의 시험에 총 11만5천283명이 지원했다.

초급시험의 지원자는 5천432명으로 27회에 비해 11.2%포인트(549명) 증가했다. 최근 초급 지원자는 2012년 연인원 1만6천900명에서 2013년 2만922명으로 23.8%포인트 늘었다. 2014년에도 3만305명으로 무려 44.9%포인트 증가했다. 올해도 현재까지 2만3천468명으로 나타났다.

이번 제28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의 성적은 오는 8월 25일 발표할 예정이며, 10월 24일 시행될 올해 마지막 시험인 제29회 시험의 원서접수는 9월 15일부터 10월 7일까지다.    

xxx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전달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시겠습니까? 법률저널과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기사 후원은 무통장 입금으로도 가능합니다”
농협 / 355-0064-0023-33 / (주)법률저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공고&채용속보
이슈포토